☆ So Sweeeeeeeeeet!! ☆

cywsc32.egloos.com

포토로그



프로는 생각도 프로다워야 한다. UHFC - MY LIFE



최근 울산의 선수들이 트위터와 같은 SNS를 통해 축구단에 대한 불만을 표현하였고, 축구 포털 사이트를 통해 퍼져 다양한 추측들이 나오기 시작했다. 사실 울산 구단이 선수들에게 어떻게 대우를 했길래 이렇게 불만이 터져나오는지는 모르겠지만, 트위터에 글을 올린 당사자들인 자신이 한 행위가 얼마나 프로답지 못한 행동인 것을 알고나 있을까?

이재성, 고창현, 김동석, 강진욱 등 최근에 트위터에 거론된 선수들은 18세 이하 유소년도 아니고, 말 못하는 벙어리도 아니다. 성인이며 프로인 그들이 불만을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이 이것 밖에 없다는 말인가? 아무리 불만이 있어도 정당한 방법을 통해 불만을 표현 해야하고, 구단에서도 그 불만을 반영하여 선수단이 잘 운영될 수 있도록 이끌어 나갈 의무가 있다. 많은 사람들이 얼마나 울산 구단 또는 코칭 스텝들이 선수들을 못살게 굴었길래 이런 글을 올리느냐? 라고 반문할 수 있을 것이다. 물론 구단이 잘못한 점이 있으면 비판받아야 마땅하고, 선수가 말도 안되는 요구를 하는 것이라면 선수가 비판을 받아야 한다. 하지만 아무런 증거도 없이 추측만으로 한 대상을 비판할 수는 없다. 그리고 양쪽의 이야기를 다 들어봐야 사건의 내막을 정확하게 알 수 있다.

아무리 불만이 많아도, 정말 구단에게 불만이 접수가 되지 않는다고 한다면, 언론을 활용할 수도 있고, 다른 방법으로 충분히 구단에 항의의 뜻을 전할 수 있다. 하지만 그들이 한 것이라고는 6하원칙에 입각한 정확한 정보가 아닌 뜬구름 잡기 식의 불만 표현이다. 그것도 한 나라의 국운이 달린 대통령 선거 결과를 좌지우지 한다는 강력한 힘을 가진 소셜 네트워크에서 마치 일기장에 글을 쓰듯 하는 행위는 구단으로 불만을 표출하는 것이 아니라, 일반 대중, 그리고 축구팬들에게 자신의 불만을 표출하는 것과 같다.

그들이 프로선수로서 절대 해서는 안되는 행동 두 가지를 했다는 점은 용서받을 수 없다. 첫 번째는 한 시즌을 준비하는 구단을 흔들리게 만들었다는 것과 팬 특히 울산의 팬들을 걱정하게 만들었다는 것이다. 프로는 팬 없이는 살 수 없다. 진심으로 팬들을 위하는 마인드를 가진 프로라면 과연 이런 글을 올릴 수 있을까? 그들은 프로가 아닌 단순한 돈 많이 받고 공만 차는 축구 선수에 불과하다.

만약 선수들이 이 글을 볼 수 있으면, 당당하게 말하고 싶다. 당신의 행동은 아주 비겁하고, 지극히 아마추어적인 발상에 지나지 않는다는 것을 알려주고 싶다. 앞으로 난 당신들을 프로선수가 아닌 그라운드에서 공만 차는 비겁자라 생각하고 지켜보겠다.

핑백

  • ☆ So Sweeeeeeeeeet!! ☆ : [K리그 1R] 울산현대 vs 포항 스틸러스 2012-03-04 23:42:23 #

    ... 다. 지난 시즌 곽태휘의 파트너는 이재성이었다. 플레이오프를 거치면서 두 수비수의 호흡은 완벽해졌다. 하지만 오프시즌에 있었던 이재성 트위터 사건(참조 - http://cywsc32.egloos.com/2899602)으로 인해 그는 선발이 아닌 후보선수로 이름을 올렸고, 그 자리는 강민수가 차지했다. 그러나 지난 시즌 오랫동안 공식경기에 나서지 못했던 탓이었는지 ... more

  • ☆ So Sweeeeeeeeeet!! ☆ : 고창현이 보여준 철퇴 없는 철퇴축구의 해법!! 2012-04-24 23:27:43 #

    ... 많은 팬들이 의문을 가지게 되었다. 특히 리그 시작 전 터진 트위터 사건으로 김호곤감독에게 찍혀서 경기에 나오지 못한다는 소문이 퍼지게 되었다 (참조 : http://cywsc32.egloos.com/2899602). 감독이 싫어해서 경기에 나오지 못한다는 소문이 틀린것만은 아닌 것 같다. 트위터 사건 및 연봉조정 신청 등 분명 감독에게안좋은 인상을 충분히 주 ... more

덧글

  • 화성거주민 2012/02/06 20:40 # 답글

    트위터는 개인적 공간이라고는 하지만, 따지고 보면 개인적 공간이라고 할 수 가 없습니다. 어찌보면 확성기에 가깝다고 할 수 있죠. 근데 그걸 많은 사람들이 깨닫지 못하고 '내꺼'라고 여겨 트위터=일기장 수준의 인식을 하는 경우가 많죠. 그래서 트위터에 글 잘못써서 실수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심지어 명망 있고 교양 있다는 사람들도 트위터에서 글을 함부로 싸질러서 곤욕을 치루는 경우가 있는데, 이것도 그런 경우의 하나라고 봐야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물론 해당 선수들의 프로의식에 아쉬움을 표하는 Jude님의 의견에도 동의하는 바이구요.
  • 잠본이 2012/02/06 23:21 # 답글

    그러니까 선수들은 트위터를 멀리하고 대나무밭에 가서 코치님귀는 당나귀귀를 외치는 게 낫습니다(어?)
  • Jude 2012/02/07 07:53 #

    대나무 밭에 가지 않고, 고을에 경찰서를 찾아가거나, 더 좋은 곳에 갈 수도 있었겠죠^^
  • 무펜 2012/02/07 00:02 # 답글

    그런데 찬방에 라면 ..어쩌고하는거 보니까 좀 심상치 않아 보이긴 합니다.
  • Jude 2012/02/07 07:52 #

    그러게요. 구단도 무엇인가 잘못을 한것 같은데 선수들의 해결 방법이 잘못된 것이 아닌가 싶네요.
  • 홍차도둑 2012/02/07 12:08 # 답글

    이런걸 보면 모든걸 일단 에이전트에게 맡기는 서양의 문화가 열단수는 위에 있는 것이 맞죠...
  • Jude 2012/02/07 19:11 #

    수준높은 에이전트들이 있다면 모르겠지만.. 수준 낮고 선수를 물건으로 보는 일부 에이전트들을 보면 정답이 아닌가 싶기도 하고 그러네요.

    축구계에서 에이전트들이 선수 망치는 것도 여럿 봤고, 에이전트 농간에 언론플레이에.. 선수나 구단이나 힘든 경우가 많으니..

    어쨌든 선수들 트위터는 이제 그만 ㅋㅋ
댓글 입력 영역